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12-13 14:12:36
기사수정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지난 2020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상수도시설 현대화 사업을 오는 2024년까지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수도시설 현대화사업은 노후된 관로를 교체해 유수율을 높여 보다 효율적인 수돗물 공급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국도비 등을 포함하여 총 322억여원이 투입된다.

 

시는 현재까지 1,150개소의 아날로그 계량기를 디지털계량기로 교체하고, 202개소의 누수탐사 및 복구를 진행하였으며, 이원 배수지 급수구역 3개소에 소블록 구축을 완료했다.

 

내년까지 관내 소블록 17개소 및 유지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2024년 까지 1,000개소의 노후된 기계식 계량기를 디지털 계량기를 추가 교체하고, 200개소에 대한 누수탐사 및 복구도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이원 및 부곡 배수지의 노후 상수관망 35에 이르는 구간을 정비하여 유수율을 85%이상까지 끌어 올린다는 방침이다.

 

이달형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선진적 급수구역 관리체계 구축을 통해 상시 누수 감시, 안정적인 용수 공급, 비상시 대응 능력 향상 등 상수도 경영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xn--939at9l2by23bn1c6tg9pej6j.com/news/view.php?idx=2498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블로그배너
 많이 본 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